Post has attachment

Post has attachment
혁명과 개혁은 다르다
혁명은 박정희처럼 국회를
해산 할수있지만 개혁은 국회를
해산 할수없다 그러니 국회적페들이
생존을 위해 기존정부와 대립하고
있는것을 알아야한다
개혁은 혁명보다 어렵다
개혁은 고치고 설득하고 가야하기때문이다
Photo

Post has attachment

Post has shared content
2018년12월19일 수요일
신문에 나온 알아두면 좋을 이야기들
https://band.us/band/7823130/post/425814321

✨어느새
12월도 중순이네요🍒

찬 바람이 옷깃을 여미게 하는 계절입니다
세월차~암 빨리가는군요💫🐦

말에 '덕분에'라는
말이 있습니다. 🐿
그 말속엔 사랑과 은혜
그리고 감사가 들어 있다고
하네요~.^^🍎

오늘도
부모님 덕분에...
친구님 덕분에...
그리고
저를 아는 모든분들
덕분에...🐦

살아가고 있음을
고백하는
멋진 12월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저는 오늘도 당신
덕분에
여러분 덕분에
항상 감사하며 살고
있습니다.🐿🐦

오늘
하루도
사랑하는
많은 이들과
함께하는 인생길...
"덕분"에 감사합니다. 🐕🌲


항상
고맙고
감사하고
사랑합니다. ♥️

당신이 있기에
또 제가 있습니다.
"덕분"에 감사합니다.🐦🍓

추워지는 날씨 에 건강조심 하시구요.💑

오~늘~도 ~^-^♥️ 홧~팅!

。*👪∴。 。∴👪 * ,
。🍒*゚゚*🍵∵🍵*゚゚*🍒。
🍒゚   ゚🌹゚   ゚

Post has attachment
내눈 보다는 아내를


평생 맹인으로 살던 최씨가 병원을 찾았다.
어릴때 부터 앞을 보지못한 채 흰머리가 난 

지금까지 살아오다가 혹시나 하고 
병원을 찾아가서 의사선생님께

제소원은 이 세상 모든 사물을
제 눈으로 보는 것이 소원입니다
선생님 가능 할까요?"

의사선생님 고개를 끄덕이며
물론입니다. 요즘 의술이 좋아서

검사결과 나오면 연락드리겠습니다."
그리고 며칠 후 연락이왔다.

기뻐하세요
수술하면 눈을 되찾을 수 있습니다."

내일이라도 빨리 오세요."
최씨는 마음이 설레었다.

지금 당장 병원으로 달려가고 싶었다.
그러나 최씨는 병원에 가지않았다.

수술비가 없어서도 아니고
시력을 되찾는 게 싫어서도 아니다

아내가 걸려서였다
스무살 때 지금의 아내를 만났다.

물론 그 당시도 최씨는 눈이 보이지 않았고
누가 나 같은 사람이랑 결혼을 하겠어

난 차라리 이 세상에 태어나지 않았어야 했어
최씨는 절망 속에 하루하루를 지냈습니다.

그 에게 한 여인이 다가왔습니다.
그 녀가 지금의 아내였습니다.

"미영씨, 저와 결혼해 주세요.
비록 전 눈이 보이지 않지만

평생 마음의 눈으로
당신을 보살피고 사랑할께요.

저도 그러고 싶지만...
"눈먼 제가 싫으신가요?"

사실은 제 얼굴이 흉터로 가득해요.
어릴때 뜨거운 물에 데어서 화상을 입었거든요

"아닙니다. 저는 미영씨의 흉터는 안 보이고
아름다운 마음씨만 느껴집니다."

최씨는 다음 날 병원에 가서
수술을 포기 하겠다고 했습니다.

의사선생님이 고개를 갸우뚱 거리며
"무서워서 그러시나요?"
"그게 아닙니다."

최씨는 차분한 목소리로 말했습니다.
"저에게 화상을 입은 아내가 있습니다.

그런데 제가 두 눈을 얻게 되면
아내의 흉칙한 얼굴을 보게되겠지요."

"그러면 분명 아내의 마음은 편하지 않을겁니다.
그래서 수술을 포기 하는겁니다.

다소 불편하지만 그냥 남은 인생도 
맹인으로 지내겠습니다."
의사도 최씨의 말에 눈시울이 뜨거워졌습니다

두 사람이 만든 사랑은
두 사람의 심장으로 만든 사랑입니다

모셔온 글
Photo

Post has attachment
민속마을입구 행운수퍼.

후배들과 엇그제 형자가 사와 먹다남은 굴을 솥에 넣고 삼아서 소주잔을 들엇다.

"형~-우리 그냥 지그들끼리 알아서 하라고 우린 그냥 이렇게 술이나 퍼 마시고 맘 편하게 살믄 안될까??"

"먼 소리냐? 우린 정당한 세금을내고 우리가 낸 세금으로 지들이 월급을 받고 우리가 그 세금으로

나라의 살림을 이끌어 가기에 우린 그 집행과정 하나 하나를 감시하고 견제해 나가야할 의무와 권리가 있다

우리마저 우리마저 그걸 외면해 버린다면 나라꼴과 나라 살림살이가 어떻게 되겠니?"

"아~그래도 너무 머리아파 뉴스만봐도 머리 아픈데 기분 좋으라 술마시면서 골치아픈 얘기들을 한다는게"

"그래 그믄 얘기는 내가 할테니 너희들은 술만마셔"

그리고 한시간여 긴 시간 낙안면장 공모제의 문제점과
비효과적인 얘기들.......,"

연신 고개만 끄덕이는 후배들.

취기가 어느정도 오르자 자리를 일어나 집에 돌아오니
고양이들의 떼죽음.

누군가 쥐약을 놓아 그걸먹고 시름시름 죽어가는 고양이들.

술에취해 잠들어야하지만 고양이들 죽음앞에 분노와 감당 할수없는 슬픔에 잠못이루고.......,

눈물을 흘리며 다시 술잔을들며 아련히 떠오르는 옛 추억들.......,

사복경찰이 맨날 캠버스에 쫙 깔린 대학 시절.

호기심에 선배 자취방에서 야동처럼 숨어서 본 선량한 광주 시민학살의 처참한 사진들.........,

언론도 보도 못하던 믿기 힘든 사실들
도대체 말도 안되는 무슨 이런 일이...

차라리 모를 것을 차라리 보지나 말 것을
우리 집안 일도 아닌 아주 먼 사람들의 일인데

남들처럼 모르거나 모른 채 할 것을...

부모님 빠듯한 돈으로 구입했던 사법고시 준비할
헌법책 형법책.

대한민국은 모든 권력이 국민으로부터 나오는
국민이 주인이 민주공화국...뻥 헌법이었다.

구데타 내란죄는 최고 사형...뻥 형법이었다.

체류탄을 밥먹듯 마시며 싸우고 또 싸웠다.

학교 앞 막걸리집 1차 외상술에 헌법책 맡기고 소주방 2차 외상술에 형법책 맡기고

그렇게 마냥 술만 퍼 마신 이후 쫙 뻗어야만했다. 그리고 이후 더 이상 책들을 찾지 아니 하였다.

세월이 많이 많이 흐르고........,

5.18보다 훤씬 더 오래전인 1948년 4월과 10월.

이승만과 미군정 학살 살인마들의 학살 사실과 그 밑에서 온갖 아부를 떨며 부정축재하며 떵떵거리며

잘만 살아온 친일파 세력들이 이나라를 죄지우지하며 잘살아온 사실이 알게되고.....,

그들의 범죄 사실을 알고 있으되 똑 같은 무리의 법관들에의해 정당한 심판은 내려지지아니하고

반듯이 처결되어얀되는 그들의 사형이 되지 않고 더욱더 잘만 사는 그들을 보노라면........,

그들의 밑에서 부귀영화 누렸던 많은 이들,

그들이 합심하여 그들의 하수인세력을 만들어
그 우국충정의 용비어천가 더 난무하고...

아무리 그들이 저지른 범죄사실을 영화로 만들고 진실을 말하려한들 법의 정당한 심판을 바디않을건

불보듯 뻔한일........,

그렇다고 수수방관만 일삼는다면 저들은 또다시 비슷한 학살, 세월호 기획학살이 일어나도

목숨 건 듯 진실을 조직적으로 숨기는 학살자들
죽은 꽃들의 부모들만 진상규명을 위해 정부와

싸운다고 난데없이 좌파라는 색깔칠로 몰리고
여당 야당도 저들 당리당략에 한통속 되어가고

진실은 꼭꼭 묻혀만 가겠지...

서글픈 조국
대.한.민.국.

https://www.youtube.com/watch?v=dl0ha8C31Rc

Post has attachment
아이들을 구하기 위해, 시체들 사이에 아이들을 데려다 놓은 여성 - YouTube
https://m.youtube.com/watch?v=5XciJhhV3KY#
YouTube에서 '50년 동안 숨겨온 비밀이 드러나자, 세계가 뒤집어졌다' 보기
https://youtu.be/kaeLZF7LPCc

Post has attachment
사랑하고 살기도 부족한 시간, 노래 천년지기

세상을 긍정적으로 보는 습관

변이 방에 있으면 오물이라고 하고 
밭에 있으면 거름이라고 한다.

모래가 방에 있으면 쓰레기라고 하고 
공사장에 있으면 재료라고 한다.

우리가 놓인 상황도 행과 불행은 없다.
어떻게 인식하느냐의 문제일 뿐이다.

남편 때문에 못 살겠다고 하지만 혼자 사는 사람에게는
남편이 있다는 것이 자랑처럼 들린다.

직장 생활이 힘들다지만  직장 없는 사람에게는
직장이 있다는 것만으로도  부러움을 산다

인생을 부정으로 보면 불행하고
긍정으로 보면  행복이다.

자꾸 상황을 부정적으로 보는 버릇을 
긍정적으로 보도록 바꿀 필요가 있습니다.

부정적으로 생각하고 말하기 보다는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말한다면 당신은 행복한 사람입니다.

길지도 않은 인생을 긍정적인 마인드로 
살아갑시다.~~!!

사랑하고 살기도 부족한 시간이랍니다. 

그러하기게 우리는 긍적적으로 
사랑하며 행복해게 살아야 합니다.

음악감상

아래 사진 클릭

모셔온 글


YouTube에서 '천년지기 - 미기 MIGI [Ver.2] 千年知己 Friend' 보기
https://youtu.be/bg0C3zhn4Mc

Post has attachment

Post has attachment
이사람 뭐 하는 사람인지?

[녹]20181123 다시 하나가 되어 전화위복의 기적을 만들자!!세월호망치부인
http://play.afreecatv.com/gtv7
Wait while more posts are being load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