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ared publicly  - 
 
올해 유통업계를 뜨겁게 달구고 있는 면세점 특허 전쟁이 내년에 한 번 더 벌어질 듯 합니다. 관세청이 면세점 신규특허에 대한 규제를 대폭 완화해서 물꼬를 터 줄 계획인데요. 비즈니스워치가 규제를 풀겠다며 발주한 관세청의 용역제안서를 단독으로 입수했습니다.
Translate
 올해에 이어 내년에도 시내면세점이 추가로 허용된다. 경기도 고양의 킨텍스 등 서울 외 경기도와 인천 등 수도권 대도시가 유력하다.  관세청은 현재 일정 수준 이상의 외국인 관광객 증가와 외국인 관광객의 면세점 매출비중이 확보되어야만 신규 특허를 허용하도록 하고 있는 규정을 대폭 완화할 계획이다. 이 경우 그동안 요건을 충족시키지 못했던 ..
1
Add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