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file

Cover photo
Freyr Van Aesir
244,042 views
AboutPostsPhotos

Stream

Freyr Van Aesir

Shared publicly  - 
 
점수표 / 예상경쟁률 눈치보기를 넘어서 적극적인 정보 조작까지.

과연 정보화 시대
 ·  Translate
1
Add a comment...

Freyr Van Aesir

Shared publicly  - 
 
 
2015년 서울대 입학 축사 전문
- 김난도 교수 -

안녕하십니까, 저는 생활과학대학 소비자아동학부에서 교수로 일하고 있는 김난도입니다.

평교수인 제가 이렇게 귀한 자리에서 축사를 할 수 있게 되어 커다란 영광으로 생각합니다. 기회를 주신 총장님과 선배 교수님들께 깊이 감사드립니다.

저는 1963년 3월 2일에 태어났습니다. 3월 2일요. 그렇습니다. 오늘이 제 생일입니다.

어릴 때는 내 생일이 싫었습니다. 학년이 새로 시작되는 날이라 제대로 생일잔치를 해본 적이 한 번도 없었습니다. 하지만 지금은 오늘이 제일 좋습니다. 1년 365일 중에 아무 날이나 생일로 고를 수 있다고 한다면 이제는 주저하지 않고 오늘 3월 2일을 고를 것입니다. 왜냐하면 저는 선생이기 때문입니다. 자기 생일 아침에 전국의 학생들이 모여 일제히 새 학년을 시작한다는데, 선생에게 그보다 더 어울리는 생일이 어디 있겠습니까? 저는 사주팔자 같은 것은 믿지 않지만, 그래도 생일만큼은 선생이 될 운명을 타고났다고 생각합니다. 자기 직업이 천직이라고 여길 수 있으니 저는 행복한 사람입니다. 

오늘 저는 여러분을 가르치게 될 선생으로서 축하와 당부의 말씀을 함께 드리고자 합니다. 

지난 53번의 생일 중에서 제가 제일 행복했던 날은 1982년의 오늘이었습니다. 서울대학교에 합격해 입학식을 치르는 날이었습니다. 그때는 저 아래 대운동장에서 입학식을 했는데 날씨가 아주 추웠습니다. 바람은 눈물이 나도록 차가웠지만, 가슴은 터질 것처럼 뜨거웠습니다. 나보다 더 흥분하신 어머니의 표정을 보며 평생 처음 효도했다는 생각이 들어 그것만으로도 기뻤습니다. 여러분도 마찬가지일 것입니다. 잠시 후 입학식이 끝나거든 뒤에 앉아 계신 어머니, 아버지에게 꼭 진심을 담아 감사하다고 말씀드리십시오. 앞으로 기회가 많지 않을지도 모릅니다. 오늘 꼭 하십시오.

사실 저희 동기들의 대학생활은 녹록지 않았습니다. 나라는 지긋지긋한 가난에서 벗어나지 못했고, 잠시 희망을 가졌던 민주주의에 대한 기대가 군홧발로 처참하게 짓밟혔습니다. 참담한 조국의 현실에 눈을 뜬 대학생들에게 자기 자신의 미래를 꿈꾸는 것은 사치 정도가 아니라 한나 아렌트의 표현을 빌리면, 순전한 무사유의 범죄였습니다. 여러분이 상상하는 것보다 훨씬 엄혹하고 처절한 시기를 저희는 보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 세대가 지금보다 더 행복했는지도 모르겠습니다. 기회는 많았기 때문입니다. 졸업을 하면 어디든 일자리를 골라서 갈 수 있었습니다. 어떤 영역이든 조금만 진지하게 계속하면 나름 전문가 소리를 들을 수도 있었습니다. 물론 우리 세대가 더 총명하거나 열심히 해서 그런 것은 아니었습니다. 시대의 행운이었습니다. 1960년대 1인당 국민소득 100달러가 되지 않던 대한민국이 지금 3만 달러에 육박하기까지, 단군 이래 가장 높은 성장을 누리는 30년 동안 우리는 청춘을 보낼 수 있었던 것입니다.

지금 대한민국 젊은 세대가 힘들다고 합니다. 좋은 데 취직하는 것이 어렵고, 제때 결혼하는 것이 어렵고, 제대로 된 방 한 칸 마련하는 것이 어렵습니다. 유사 이래 최고의 스펙을 가졌다고 하는 이 세대가 말이지요. 물론 이것은 시대적 변화 때문입니다. 대한민국이 더 이상 과거와 같은 고도성장을 누릴 수 없게 됐습니다. 성장의 시대에서 침체의 시대로 접어들고 있습니다. 경제와 인구의 구조가 변화하면서 그 많았던 기회들이 점차 사라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를 좌절하게 하는 것은 단지 경제성장률이 떨어지고 실업률이 올라간다는 점 때문만은 아닙니다. 경기는 좋을 수도 있고 나쁠 수도 있습니다. 지금보다 훨씬 더 힘들었지만 전 국민이 금반지를 꺼내모으며 재기를 꿈꿨던 때도 있었습니다. 현재 우리를 정말 힘들게 하는 것은 희망이 보이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이런 경기침체가 영구히 지속될지도 모른다는 우려 속에서, 이 나라가 난국을 타개할 변화의 역량을 상실해가고 있다는 절망이 정녕 우리를 힘들게 합니다.

얼마 전 인기 있었던 웹툰드라마 미생에 ‘사업놀이’라는 말이 있었습니다. 진짜로 문제를 해결하지는 않고 그저 열심히 하는 흉내만 내고 있다는 뜻일 겁니다. 하지만‘놀이’를 하고 있는 것은 드라마에서뿐만이 아닌 것 같습니다. 정치인들은 나라의 분열을 걱정한다면서 실은 자기 재선을 위해 국민을 이념으로 지역으로 갈라놓고 갈등을 이용하는‘정파놀이’를, 관료들은 공익을 도모한다면서 실은 자기 예산과 영향력을 확대시키기 위해 나라의 시스템을 비효율로 몰아넣는‘규제놀이’를, 대기업은 국가경제에 이바지한다면서 단가 후려치기, 사람·기술 빼앗기 등 각종 불공정한 관행으로 시장을 황폐화시키는‘갑질놀이’를, 일부 고용주들은 취업난을 악용해‘열정페이’다 뭐다 해서 청년 구직자의 노동을 약탈하는 ‘착취놀이’를, 저를 비롯한 교수들은 이러한 현실적 문제를 수수방관하며 자기 연구실적만 채우는‘논문놀이’를 하고 있습니다. 옴짝달싹하지 못하는 이 교착상태를 풀어낼 리더십은 나라 어디에서도 찾아보기 어렵습니다.

신입생 여러분,

좋은 날에 답답한 얘기를 꺼내 미안합니다. 저는 오늘의 축사를 준비하면서 새로 대학생활을 시작하는 여러분에게 어떤 아름다운 축원을 해줘야 할까 많이 고민했습니다. 긴 고민 끝에 저는 듣기 좋은 덕담보다는 여러분이 앞으로 맞닥뜨려야 할 엄혹한 도전을 솔직하게 얘기하고 분발을 당부해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 제 평생에 한 번 있을까 말까 한 이 소중한 기회를 막연한 인사말로 채우기에는 너무나 아쉬웠습니다. 저는 여러분에게 따끔한 각성을 드리고 싶습니다. 그것이 선생이 할 일이기도 하니까요.

지금 여러분이 헤쳐나가야 할 두 가지 도전과제가 있습니다. 나라 안의 도전과 나라 밖의 도전입니다.

먼저 나라 안의 사정을 살펴보면, 가장 걱정되는 것은 ‘세대이기주의’입니다. 영화 국제시장에 이런 대사가 있었습니다.“이 힘든 세상 풍파를 우리 자식이 아니라 우리가 겪은 게 참 다행이라고”요. 하지만 지금의 기성세대가 나중에 오늘을 뒤돌아볼 때도 이렇게 말할 수 있을지 의문입니다. 현재의 경제·고용·복지 등 담론의 줄기를 보면 나중에“이 힘든 세상 풍파를 우리가 아니라 우리 자식이 겪게 해서 참 다행”이라는 말이 나오지 않을까 걱정입니다.

‘노블레스 오블리주(noblesse oblige)’라는 말이 있습니다. 다들 알고 계시겠지만, 높은 자의 책무라는 뜻입니다. 지금 우리에게 더 필요한 말은 어느 언론인의 표현을 빌리면‘세니오르 오블리주(senior oblige)’, 즉 나이 든 자의 책무가 아닐까 싶습니다. 젊은 자들은 나이 든 자들과 경쟁의 상대가 되지 못합니다. 기성세대가 정치·경제·사회적으로 가지고 있는 자원과 정보와 인맥의 차원이 다르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기성세대는 젊은 세대에게 어느 정도 양보해야 합니다. 젊은이들은 단지 경쟁의 상대가 아니라, 나라의 미래를 짊어지고 나갈 희망의 불씨이기 때문입니다. 젊은 세대에게 투자하고, 양보하고, 그들의 미숙함을 배려하지 않는 사회에 내일은 없습니다. 청년들이 우리의 미래입니다.

나라 밖의 도전은 더욱 심상치 않습니다. 작년 여름 저는 연구를 위해 일본을 자주 방문했습니다. 도쿄에 들를 때마다 혐한 시위대를 만났습니다. 지하철에 붙어 있는 잡지광고며 기사들의 상당 부분이 한국을 폄훼하는 내용이었습니다. 그러면서도 일본은 다시 유치에 성공한 올림픽 준비에 들떠 새로운 도약을 준비하고 있었습니다.

또 지난 겨울에는 중국에 다녀왔습니다. 갈 때마다 놀랍도록 변하는 곳이지만, 어느새 우리보다 훌쩍 앞선 나라가 돼 있었습니다. 흔히 중국을 짝퉁의 나라 정도로 낮춰 보는 경향이 있는데, 아주 잘못된 생각입니다. 중국은 압도적 1위의 외환보유국이고, 이미 우주정거장, 항공모함, 비행기, 고속철도를 자체 기술로 만들어내는 나라입니다. 더욱 놀라운 것은 이런 중국이 앞으로도 상당 기간 고도성장을 계속해나갈 것이라는 점입니다. 제가 중국에서 가장 놀랍게 생각하는 것은 바로 여러분 또래 젊은 세대의 열정입니다. 흔히‘쥬링허우’라고 부르는 중국의 90년대생들은 제2의 마윈, 제2의 레이쥔을 꿈꾸며 밤새워 도전의 열기를 불태우고 있습니다. 중국의 대학생들은 정말 열심히 공부합니다.‘개미굴’이라는 10평 남짓한 아파트에 십여 명의 학생이 함께 기거하면서 해만 뜨면 도서관으로 뛰어나가 하루종일 공부하다가 돌아옵니다. 우리는 중국 인구의 1/27 정도 됩니다. 그러니까 우리가 중국에 뒤지지 않으려면 27배 정도 열심히 노력해야 할 텐데, 지금은 중국이 27배 더 노력하는 형국입니다.

우리를 침략해 식민지로 삼았던 나라에선 증오의 감정이 커지고 있고, 우리와 바다를 맞대고 있는 나라가 한순간에 세계 최강국으로 자라났습니다. 어리석은 자는 경험에서 배우고, 현명한 자는 역사에서 배운다고 했습니다. 우리는 다시 역사적 전환점을 맞고 있습니다. 

결국 저는 여러분에게 희망을 겁니다.

단군 이래 최고의 역량을 갖췄다고 평가받는 우리 젊은 세대가 교착상태에 빠진 나라에 새로운 모멘텀을 부여할 세계적인 인재로 성장해주기를 간곡히 바라는 것입니다. 열심히 공부해주십시오. 제가 대학시절을 돌이켜 생각할 때 후회되는 일이 참 많지만, 그중에서도 가장 아쉬웠던 것은 역시 치열하게 공부하지 못한 것입니다. 스펙이 아니라 지성의 성장을 위해, 좋은 직업이 아니라 조국의 미래를 위해, 혼신을 다해 공부하십시요.

그러기 위해서 다시 공동체를 이야기할 때입니다. 나 자신만의 이익이 아니라 여러분이 함께 성장해 나가야 할 공동체에 대한 책임과 이타정신을, 여러분은 이 교정에서 배워나가기 바랍니다. 공동체를 먼저 생각하는‘선함’을 가슴에 품고 개인의 열정을 불태울 수 있을 때, 인류와 나라와 학교와 그리고 여러분 자신의 성장이 서로 접점을 찾아 만개할 수 있습니다.

신입생 여러분, 

세계에서 가장 높은 산은 8848미터를 자랑하는 에베레스트 산입니다. 여기 질문을 하나 드리겠습니다. 에베레스트 산이 세계에서 가장 높은 이유가 무엇인지 아십니까? 왜 제일 높겠습니까?

답은, 히말라야 산맥에 있기 때문입니다. 그렇습니다. 에베레스트 산이 세계에서 제일 높은 이유는 세계에서 제일 높은 히말라야 산맥 안에 있기 때문입니다. 에베레스트 산이 만약 바다 한가운데 혼자 있었다면 높아봐야 한라산이나 후지산 정도밖에는 되지 않았을 것입니다. 하지만 에베레스트 산은 세계의 지붕이라는 티베트 고원의 거봉들과 어깨를 맞대고 있습니다. 그 준령에서 한 뼘만 더 높으면 바로 세계 최고의 산이 될 수 있는 것입니다.

먼저 우리나라를, 우리 학교를 히말라야 산맥으로 함께 키워나갑시다. 바다 위에서 혼자 높으려고 해서는 안 됩니다. 자기 자신만이 아니라, 나와 함께 가야 할 사회적 약자들과 우리 공동체를 함께 생각하는, 선하고 책임 있는 인재로 성장해야 합니다. 당신이 여기 앉아 있기 위해 탈락시킨 누군가를 생각하십시오. 당신은 승리자가 아닙니다. 당신은 채무자입니다. 선함과 책임감을 바탕으로 우리 공동체를 히말라야 산맥처럼 만들고 나서, 자신이 한 뼘만 더 성장할 수 있다면, 그때 당신은 바로 세계에서 가장 높은 산이 되어 있을 것입니다.

사랑하는 나의 학생들이여,

선해지십시오, 성장하십시오.

당신이 희망입니다.

감사합니다.

 ·  Translate
View original post
2
Add a comment...

Freyr Van Aesir

Shared publicly  - 
 
MS Universal Mobile Keyboard 를 얼마전에 이베이를 통해 구매해서 잘 사용중인데, 벌써 다음버전 소식이 있군요.

접을 수 있는 것은 장점
기존에 있던 거치대 틀이 없어서 폰이나 패드 등의 거치대가 별도로 필요한 점은 단점으로 보입니다.

#tech
 ·  Translate
1
Fles Ym (스로)'s profile photo
 
그리고 영원한 숙제. 가격. 굉장히 비싼 건 아니지만 좀 저어되긴 하죠. 조금만 더 싸게 안 될까 몰라요.
 ·  Translate
Add a comment...

Freyr Van Aesir

Shared publicly  - 
 
레노버 TPT2 를 사용중이라서 더 신경쓰이네요.

레노버가 이런 정보를 수집하거나 광고를 띄운 걸로 얼마나 돈을 벌었는지는 모르겠지만, 하드웨어 대기업 답지 않게 참 쪼잔한 수법을 썼다는 생각이 드네요.


중요 사이트 2스텝 인증은 필수인 시대입니다.

#privacy  
 ·  Translate
 
레노버 PC에 '슈퍼피쉬'라는 멀웨어 또는 마케팅 소프트웨어가 사전에 깔려 있고 이 멀웨어가 해커들한테 문을 열어주는 역할을 한다고 알려져 떠들썩합니다. 사실 여부는 모르겠고, 기사 내용을 소개합니다. 초대형 물고기. ‘Superfish’. 이 멀웨어는 사용자의 인터넷 사용 행태를 분석할 뿐만 아니라 사용자 허락도 받지 않고 크롬, 인터넷 익스플로러 등 브라우저 상의 웹사이트에 써드파티 광고를 띄운다고 합니다.

보안 전문가들이 지난 1월 이전에 나온 레노버 컴퓨터에 슈퍼피쉬가 깔렸다는 걸 발견. 컴퓨터를 처음 작동하면 슈퍼피쉬가 활성화된다고. 'MitM'이란 공격을 가해 웹 보안 프로토콜까지 무력화시켜 사용자를 모니터링 한다고. 게다가 MitM 공격을 받으면 해커가 패스워드 등을 탈취해갈 수 있도록 문을 열어준다고. 이런 사실이 알려지자 레노버는 슈퍼피쉬를 제거했다고. 레노버 측은 "사용자 정보를 기록하지도 않고 사용자가 누구인지 알지도 못한다"고 해명. 또 "노트북 세팅할 때 슈퍼피쉬를 거절할 수 있다"고 했다는데 일일이 확인하는 사람이 거의 없죠.

서로 엿보고 훔쳐가는 세상. "종이에 연필로 쓴 것만 해킹당하지 않는다". 명언입니다. 디바이스 업체가 이런 식으로 해서 신뢰를 잃으면 끝장인데... 알려진 게 사실이 아니었으면 좋겠습니다. 오해였으면 좋겠습니다. (BBC http://buff.ly/1CPXiNL)
 ·  Translate
11 comments on original post
1
Add a comment...

Freyr Van Aesir

Shared publicly  - 
 
각종 전자적 필기 수단들일 잘 비교해 놓은 듯

#tech  
 ·  Translate
New smartpens, styluses and H-P’s Pro Slate tablet are attempting to digitize the ancient form of handwritten communication. WSJ’s Joanna Stern takes a look at the newest options. Photo/video: Drew Evans/The Wall Street Journal.
1
Add a comment...

Freyr Van Aesir

Shared publicly  - 
 
#tapzin  이라는 잡지보는 어플이 이상하게 버전업(2.3.3) 이후 켜자마자 다운되서 언제 고쳐지나 그냥 기다리고 있었는데 고쳐질 조짐이 보이지 않아서 다시보니 다른 사람도 안되는듯.

혹시나 해서 apk 로 구버전(2.3)을 찾아서 깔아보니 아주 잘되네요.

그냥 롤백만 해도 될 것 같은데 왜 이렇게 오래 걸리는 걸까요? +Lee Nextpaper  
(개발자분이 아닐지도 모르겠지만, 아이콘으로 보니 맞는것같아 맨션을 추가해봅니다)

#app  
 ·  Translate
1
Alan Goo's profile photoFreyr Van Aesir's profile photo
2 comments
 
그래도 절 위해 롤백 좀 ㅠ 마켓에서 업데이트 all 을 못하고 있음 ㅎ 하나씩 하기 힘드네요 ㅠ
 ·  Translate
Add a comment...
 
#movie   #킹스맨  삽입곡 중 하나

뮤비가 재미있네요. ㅋㅋ
80년대 풍의 매력
 ·  Translate
2
Add a comment...

Freyr Van Aesir

Shared publicly  - 
 
여전히 미스테리가 많은 21세기.

오늘의 미스테리는 왜 듣보잡 회사들이 만든 sms 앱에도 거의 검색 기능이 있는데 구글 #행아웃  sms 에는 검색기능이 없는가,
 ·  Translate
1
Add a comment...
Lenovo has been preloading new consumer PCs with Superfish adware that injects ads and hijacks the secure HTTPS encryption of every site you visit. Eradicating the threat isn't easy, but here's how, complete with a new automated tool.
1
Add a comment...

Freyr Van Aesir

Shared publicly  - 
 
이 컨셉 마음에 드네요.
방열판 + 각종 거치대가 내장된 책상 ㅎ

마우스 패드는 어떻게 안되려나요.

#wishlist  
 ·  Translate
 
Deal Of The Day ! Save a whole $200 and get The SlatePro Personal TechDesk, this is your tech area to enjoy using your gadgets, You won’t have to organize your SlatePro, it was designed to organize you. It’s an entirely new way to experience technology at your desk, you can get it from this link: http://amzn.to/1DkMRFB

#SlatePro #techdesk
5 comments on original post
1
Add a comment...

Freyr Van Aesir

Shared publicly  - 
 
이상과 현실..

#funny  
 ·  Translate
 
Time for a #reisthoughts  post! 
Well, aren't we being too random today, huh Rei?

...
That's just because I've got nothing lined up in particular... And I love being random... Isn't being random a good thing...? Is it?? ;wwww;

Now, time to talk about something completely random XD

Have you ever tried running like this ever in your life...? Naruto may not be the only ninja-themed anime, but it's the anime where I first saw this kind of running style. I'm like... "How in the heck can they run that fast with their arms behind them!?!!"

Ninja magic, I say. It's ninja magic (∩ᄑ_ᄑ)⊃━☆゚;;,.★ ~☆・:.,;*

I hate doing sports activities. Partly because I had to be excused from all of the exercises from school because of my weak constitution, so attempting to execute this "stunt" (or whatever you call it) is troublesome... However! I have tried it. A couple of times actually, and I'm not even embarrassed to talk about it (it's been years, that's why XD). It was fun to try it out with some of my classmates back in grade school. But obviously, the end result was me making a complete baka of myself. It was fun doing it though... XDD 

Oh, and as a side note, I think the guy in the second GIF is from EXO (a popular K-Pop boy group). Not sure if it's Exo-K or Exo-M though, and I don't know who this is in particular... >___>

Anime || Naruto (Shippuuden)
Source || Tumblr-san

°ღ Rei☆San ღ°

#anime   #gif     #meme     #funny   #expectationsvsreality   #naruto   #narutoshippuuden   #uzumakinaruto   #exo   #exoplanet   #lol  
94 comments on original post
1
Add a comment...
 
창조 언론

#politics   #journalism  
 ·  Translate
 
좃선이 얼마나 언론답지 못한지 알 수 있는 기사.
오바마의 새해 국정연설에 대해 번역해 올리면서 이슈가 된 '최저임금' 내용은 싹 빼버림.
 ·  Translate
[오바마 새해 국정연설] 반대자들까지 설득해 기립박수 받은 오바마의 연설 60분
8 comments on original post
1
Add a comment...
Story
Tagline
An Economist, Tech Geek Wannabe, Gamer, Dreamer.
Links
Contributor to
Basic Information
Gender
Male